맥북 에어 M3 존버 성공했을까? 맥북 에어 M2 실사용자 입장 성능 비교

맥북 에어 M3가 현지시간 2024년 3월 4일 화요일 미국에서 출시 됐습니다. 큰 이벤트 없이 애플 공식 홈페이지 뉴스롬을 통해 조용히 공개 됐는데요. M2 에어 출시 당시 미국 출시 후 한국에 출시 되기 까지 딱 40일이 걸렸는데요. 따라서 한국에서 맥북 에어 M3를 수령가능한 시기는 4월 초중순이 될 것으로 예상됩니다. 맥북 에어 M3 구매를 생각하고 계셨던 분들, 맥북 에어 M3와 M2 사이에서 고민 중이거나 M1에서 갈아타는 각을 보고계신 분들 모두 이기간 동안 고민을 충분히 하고 구매하시면 됩니다. 결론 부터 말씀드리면 맥북 에어 M2 사용자 분들은 이번 맥북 에어 M3는 사뿐히 건너 뛰어도 될 것 같습니다. 실사용자 관점에서는 아주 큰차이는 없거든요.

맥북 에어 m3


맥북 에어 M3 vs M2 실사용자 관점으로 보자

애플 공홈에서 맥북에어 M3주요 스펙을 M2와 비교해줬습니다.

1.동영상 편집

M1이후 팬리스 휴대용 노트북에서 4K 영상 편집이 가능해졌는데요. 자유롭게 움직이면서 어디에서도 충전기 없이 하는 영상편집은 맥북 에어의 아이덴티티가 됐습니다. M2의 경우 그래서 영상 편집에 큰 성능 향상을 보였는데요. 아쉽게도 M3는 M2대비 큰 차이를 보여주고 있지 못합니다. 이는 맥북 프로 M3에서도 이미 확인 된 것이었는데요. 유튜브 리뷰 영상에서도 체감 적으로 M3 칩은 M2 대비 유의미한 차이를 보이진 못했습니다 때문에 영상 편집을 위해 가격이 비싼 M3 에어를 사는 건 가성비 좋은 구매는 아닙니다.

맥북 에어 M3 동영상 편집


2. 3D렌더링 & 게이밍

M3칩이 가장 큰 성능 향상을 보이는 건 3D렌더링과 게임입니다. 특히 3D 렌더링은 거의 4배 가까운 성능향상을 보여주는데요. 3D 렌더링은 애니메이션 작업에서 가장 필요한 요소로 GPU성능에서 M3는 압도적인 차이를 보여 줍니다. 게임 역시 그래서 훨씬 성능이 좋아졌어요. 문제는 휴대용에 방점이 찍힌 맥북 에어와 해당 스펙은 사실 실사용에서 체감되는 부분은 아닙니다. 애니메이션 같이 기본용량이 많이 필요한 작업을 하시려면 맥북 프로로 가시는 게 맞고요 게임도 그냥 윈도우 게이밍 노트북을 사시는 게 맞습니다.

3d렌더링, 게이밍



맥북 에어 M3 평균 ’20프로’ 성능 향상의 허점

그래서 실사용자 관점에서 이번 맥북 에어 M3가 M2대비 평균 20% 성능이 상승 했다는 것은 크게 와 닿지 않습니다. 에어 사용자가 필요한 성능들은 M2 대비 큰차이가 없기 때문이죠. 그럼 이번 맥북 에어 M3의 구매 포인트는 뭘까요?

맥북 에어 M3 외장 모니터 연결 2개 프로보다 좋다?

외장 포트에서 전세계 모든 컴퓨터 회사 중에 가장 짠돌이인 애플이 이번 맥북 에어 M3에는 무려 외장 모니터 연결이 2개까지 열어줬습니다. 물론 노트북을 다은 상태로 써야 하는 것이긴 한데 모니터2 개를 쓸 때 사용성을 생각해보면 정말 꿀기능이죠. 에어 자체가 직장, 회사, 오피스 카페, 출장 호텔 등을 오가면서 외부 모니터를 연결해야 될일이 있으신 분들은 이 기능 하나만으로도 M3 에어 구매를 고려해볼만 합니다. 특히 업무상 외장 모니터 연결이 필수 이신 분들 이라면 정말 끌리는 기능이되겠죠.

맥북 에어 m3 외장 모니터 연결


맥북 에어 M3 vs M2 가성비 구매 가이드

종합하자면, 기존 M2 에어 사용자 분들은 이번에 마음 편하게 M3를 건너 뛰면 될 것 같습니다. 이번 맥북 에어 M3 출시가격은 159만원으로 지금 오픈스토어에서 판매중인 M2에어와 약 20만원 이상 차이 나는데요. 지금 이 시점에 맥북 에어 M2 에어를 사고 20만원 아낀 돈으로 에어팟 프로나 에어팟 3세대를 사시는 걸 추천드려요. 호환성이 워낙 좋은 애플 제품이라 맥북을 살 때 에어팟도 같이 사시면 정말 편하거든요. ​

M3 에어가 발표됨에 따라 마침 M2 에어가 가격이 일제히 내려가며 재고 정리에 나섰는데요. 모쪼록 자신에게 가장 맞는 가성비 구매하시길 기원합니다.

💻맥북에어 M2 최저가
재고확인

“이 포스팅은 쿠팡 파트너스 활동의 일환으로, 이에 따른 일정액의 수수료를 제공받습니다.”